Close

Support Global Voices

To stay independent, free, and sustainable, our community needs the help of friends and readers like you.

Donate now »

See all those languages up there? We translate Global Voices stories to make the world's citizen media available to everyone.

Learn more about Lingua Translation  »

Korea: Layoff

A cold story. People are laid off due to economic downturn. Netizens share their experiences of being laid off or their fears. A blogger put a post on why companies reconstruct organizations and choose layoffs of their employees and what kinds of people are laid off.

구조 조정의 시즌이 도래했습니다. 직장을 다니시는 분들은 모두 현재 불안감을 동반자로 여기고 계실 겁니다.
1. 정리해고는: 비용 축소? (X) 투자 축소(O)
단기 유동성 문제에 봉착한 특히나 소규모 기업의 경우는 당장 비용을 줄이기 위해서 정리 해고를 단행하긴 합니다. 하지만, 경기 하락으로 수익은 줄어들기는 하나 회사 유동성과 자본에 여유가 있는 대부분의 경우, 특히나 관리/영업/연구직에 대한 인원 조정은 기업의 투자 축소입니다.

두가지 염두에 두어야 할 점은
– 구조조정,정리해고 자체에도 비용이 들어갑니다.
– 추후 인원 충원 및 신규 인원 교육, 적응에도 비용이 들어갑니다.
따라서, 기업의 입장에서 정리해고를 단행한다는 것은 단순히 비용을 줄인다는 개념이 아니라, 투자를 축소한다라는 것이며, 기업 규모를 줄인다라는 것입니다.

그런데, 기업의 투자 축소는 이런 것을 의미합니다.
– 장기 전망이 나쁨
– 중기까지 투자 확대 계획 없음

2. 개인의 능력, 자질이 동아줄이 될 수는 없다.
관계를 중시하는 동양사회에서는 좀 다르지만, 작년 거래하던 모 글로벌 업체에서 이런 일이 벌어졌습니다.
“스미스, 같이 진행하던 A 프로젝트 말이야. 왜 이리 진전이 없어?”
“크리스, 미안해. 나 지금 짐싸고 있어. 회사 구조조정으로 사업부 전체가 날라갔어. 350명 전원 퇴직통보 받았어. 남은 처리는 다른 사업부에 이관될거야.”
‘그냥'입니다. 당신이나 내가 잘못한 것이 아니라 말입니다. 그런데, 이런 경우는 오히려 공평합니다.

3. 정의는 실현이 희박하기에 갈구되는 것이다.
정리해고의 칼바람에서 살아남게 되는 경우는, 평소의 그 사람의 업무 성과, 능력 등보다는 정치적인 입장, 인맥에 의해 좌우되는 경우가 허다합니다. 회사의 공로 분배나 진급에 있어 불평등, 불만 요인으로 작용하던 것이 이 때에도 적용됩니다.
“저 사람 잘리면, 그 돈으로 직원 몇명이나 고용할 수 있는데…”
“저 인간 없으면 회사가 훨씬 잘돌아갈텐데…”
그러나, 그 사람은 살아남고 일 잘하는 영업부 김대리, 자금팀 미스리가 잘리는 경우가 다반사입니다.

4. 누가 잘리는 것이 합리적인가?: 급여 높은 사람? 낮은 사람?
급여 많은 사람을 해고하면 더 많은 사람을 살릴 수 있을 거라 간단히 생각들 하실겁니다. 그런데, 회사 입장에서는 좀 틀립니다. 그 사람에게 급여를 많이 주는 것은, 그 사람이 그만큼의 일을 하기 때문이라 생각합니다.  그래서, 아래 사람들의 바램과는 달리… 급여가 낮은 사람이 먼저 잘립니다.

Gujo Jojeong (restructuring) came back again. I am sure that people who work at companies are all nervous of this time. For that, I will summarize several parts.

1. layoff: decreasing expenses (X) for decreasing investment (O)
In case of small enterprises that have problems of short term mobility, they conduct layoffs in order to decrease expenses. However, profits of companies due to economic downturn would decrease, but in the case of companies that can afford capital and fluidity, reorganization especially in management/administration/research is to decrease investment.
Two parts we should acknowledge is
-reorganization and conducting layoffs also cost money.
-supplementing more members later and educating new employees also cost money.

Therefore, conducting layoffs mean not only decreasing costs, but also decreasing investment and company scale. Decreasing investment means
-long term prospect is not good
-no plan for enlarging investment in the mid-term.

2. Individual’s capability and talents can’t be a guarantee anymore
Maybe Asian companies, which take networks seriously, are a little bit different. This is a story from a global company last year.
“Smith, why isn’t there more progress of project A, whichwe worked together?”
“Chris, sorry about that. But I’m packing my stuff now. Due to reorganization, whole department is gone. All 350 employees received layoffs. An other department will take care of the rest of the project.”
What I’m saying is it ‘just’ happens. It’s not that you did something wrong or I did. Actually, this case is not that bad.

3. Justice is rare in reality.
How to survive in such a cold time depends on your political behavior and network rather than on your working achievements or abilities. Regarding bonus and promotion, inequality and complaints are also applied to this situation.
“If that person is fired, we can hire several more employes with his or her salary…”
“If we don’t have that person, the company will be better…”
However, as usual, that person survives and other people are mostly fired.

4. Who should be fired for the company’s sake? high salary employee? low salary employee?
We simply think that if the high salary person is fired, more people can survive. However, companies don’t think like that. The reason why they give high salary to the person is because he or she works better than anyone else. Therefore, compared to others’ wishes, lower salary people are fired first.

정리합니다.
– 비용이 작지만 축소 시 바로 비용절하로 연결되는 시급직, 비정규직 해고가 아니라… 정규직에 대한 대단위 정리를 감행하는 것은: 기업이 시장과 사업전망을 어떻게 보는지에 대해 알려줍니다.
정리 해고 된다는 것은: 자질이나 능력 문제가 아니라… 재수가 없는겁니다. 그냥 세상이 그런겁니다. 나무 자책하지 마십시오.

What I would like to say is
– Large-scale layoffs of full-time employees in bige rather than part-time employees are to show how companies look at markets and business prospects.
Being laid off means nothing about abilities and capabilities. You’re just not lucky. That is the world. Don’t blame yourself too much.

A response:

구조조정에 대해 정답을 제시하셨군요. ^^ 기업 입장에서 사람 내보내는건 향후 2년간은 몸집을 키우기 힘들다는 얘기고 그건 중기 사업 전망이 좋지 못하단 얘기죠. xrith님 말씀대로 사원의 재교육에는 상당한 비용이 들어갑니다. 그만큼 중기적인 전망이 안보이니 일단은 있는 인원으로 때우던지 하는겁니다. 아니면 위의 글로벌 기업 사례처럼 사업부, 부서 하나를 통째로 날리는 일은 아예 그 사업이 돈 안된다고 생각하는 겁니다. 노키아같은 경우도 통으로 날리는 경우가 비일비재하더군요

You gave exact answers.^^ The reason why companies fire their employees is because they don’t think the company can be bigger within 2 years and it means that business prospect in the medium term is not good. Like you said, re-educating employees costs money. Therefore, they will keep the employees that they have for a while. Or like global companies, the reason why they get rid of a whole department is because they don’t think those departments are productive. Nokia often blows whole departments away.

Here is a different story from a blogger who witnessed layoffs of many employees.

[…]참 재밌는 것은 (또 다행스러운 일은) 그 세명중 한명은 정리해고된지 2주가 채 되지 않아 다른 그룹의 같은 포지션으로 새롭게 채용되어 우리 팀과 같이 일하는 관계가 되었구요. 저희와 농담을 주고 받던 위의 팀원은 한동안 일자리를 찾으며 고생한다고 들었는데 (경력이 비교적 짧은 Junior 맴버였습니다) 오늘 회사에서 마주쳤는데 이 팀원 역시 다른 팀에 채용되어 오늘부터 다시 일하기 시작한다고 하는게 아니겠습니까. 더군다나 이 친구는 저희 팀에서는 Junior 급이였는데 부서도 틀려지고 Junior 급에서 벗어나 오히려 승진을 한 케이스 입니다. 게다가 그 친구가 옮긴 부서는 제가 준비후 옮기려고 계획했던 부서인지라 겉으로는 많이 축하해주었지만 속으로는 솔직히 조금 부러웠습니다. 또한 원래 정리해고 된 직원이 다시 돌아올 경우 Severance Package 는 회사에 돌려주어야 하는데 이것 역시 그냥 봐주기로 했다고 합니다. 결과적으로 두어달 쉬면서 그 몇배에 해당하는 보너스를 받고 더 좋은 자리로 승진하며 컴백한 것과 다름이 없습니다. […] 이래서 세상일은 참 모르는 일인가 봅니다. 정리해고 된지 두어달만에 팀원들이 다른 부서일지언정 같은 회사로 다시 돌아오고, 그중에 어떤 이는 승진 케이스로 돌아오기까지 하는걸 직접 눈으로 보면서 정말 재밌는 세상이구나, 또 이렇게 공석이 많이 있었다면 애시당초 왜 그렇게 수많은 사람들을 해고시켜야만 했는지 회사의 결단 그리고 그 실행방법에 의문을 갖지 않을 수 없습니다.[…]

[…]An interesting thing (fortunatee thing) is that one of three who were fired 2 weeks before is hired to the same position in other group and will work with us together. I heard that the other has a hard time to find a job (he was a junior member who has short experience) and I ran into him at the company. I heard that he is also hired to other team and will start working from today. He was a junior, but after he moved to another department he got a promotion. The position was actually what I wanted to have. Even though I congratulated him, I was jealous of him honestly speaking…. In result, he took a rest for several months and came back with the promoted position and with a big bonus.[…] That’s why people say nobody knows about life. The laid-off worker comes back to the same company even though the department is different and even snatched the better position. It is interesting. And I wonder if there are vacancies, why did the company fire so many people? I don’t understand the decisions and tactics that the company made.[…]

1 comment

Join the conversation

Authors, please log in »

Guidelines

  • All comments are reviewed by a moderator. Do not submit your comment more than once or it may be identified as spam.
  • Please treat others with respect. Comments containing hate speech, obscenity, and personal attacks will not be approved.